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H O M E
유로저널 | 대사관 | 문화원 | 교육원 | 공공기관 | 한인단체 | 한인업체 | 주재상사 | 프랑스 지방 | 광고이용 안내 | 로그인 / 회원가입 | 신고하기 | 포토 존  
 
     

 
 

이순영 사진전 ”Invisible Mirage ou Mirage Invisible” 2월13일까지 파리 5구 까사 갤러리에서 코로나 19의 장...

by 관리자  /  on Jan 20, 2021 23:37

이순영 사진전 ”Invisible Mirage ou Mirage Invisible”

213일까지 파리 5까사 갤러리에서

 

코로나 19의 장기화로 문화예술계에도 찬바람이 몰아치는 가운데, 재불 작가의 전시가 파리 5구 까사 갤러리에서 열려 눈길을 끌고 있다. ‘보이지 않는 신기루 혹은 안 보이는 신기루’(Invisible Mirage ou Mirage Invisible)라는 타이틀로 5년 만에 개인전을 갖는 이순영 작가가 바로 그 주인공이다. 이방인으로서 희망의 창을 보여준 살은 방’(Living Rooms) 시리즈 (2008-2015년)를 기억하는 이들에게 대단히 반가운 전시 소식이 아닐 수 없다.

 

프랑스에 정착하면서 고립되어 간다고 느낄 때마다 벽을 깨고 창을 넘어 야생의 것들을 하나씩 상상의 방으로 들이기 시작하면서, 찬찬히 쌓아 만든 것이 살은 방’ 시리즈였다면, 이번 ‘신기루’ (Mirage) 작품들에는 사진 속에만 존재하던 오브제들을 독립적으로 존재하게 했다. 

 

‘신기루’는 일상치 않은 상황에서 오는 버그같은 환상일 수도 있고, 단순히 빛의 굴절에 의한 과학 현상일 수도 있다. ‘보이지 않는 것은 존재하지 않는 것인가? 안 보이는 것은 보이지 않는 것인가, 보려고 하지 않는 것인가?’ 라는 질문을 던지면서  존재하는 과학 현상을 환상으로 만드는 힘은 사막 한 가운데에 서있는 죽을 만큼 목이 마른 나그네의 절망이 만들어낸 오아시스 같은 것이라는 답에 이른다.

 

그녀의 신작 사진과 조각 작품들은 무엇인가 강렬히 원할 때만 보이는 신기루, 그러나 간절함만으로 존재하는 것이 아닌 그 무덤덤한 일상 속에 만나는 생의 한가운데 신기루를 오늘도 꿈꾸라고 관객들에게 비밀스럽게 속삭이는 것 같다. 마치 당장 지구의 종말이 오더라도 한 그루의 사과나무를 심겠다는 누구처럼, 막연한 희망을 꿈꾸기보다 실제에 바탕한 실존에 기대라고 말이다.

 

“나의 신기루는 일상과는 무관한 틈 사이로 들어와 눈앞을 아른거리다가 빛의 굴절로 기록된다. ‘살은 방’에서 야생을 나의 내면의 방으로 불러 들였다면 이번 ‘신기루’ 시리즈에서는 누구나 마음 속에 갖고 있는 노스탤지어 같은 데자뷰의 이미지들을 끌어내고 싶었다”는 이순영 작가의 말처럼 새해 벽두 희망의 오아시스를 느껴보는 전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Exposition « Invisible Mirage ou Mirage Invisible »


du 14 janvier au 13 fevrier 2021


 

Galerie kasah


10 rue de l'Arbalete 75005 Paris


Mar-Sam 11h-19h et sur rendez-vous 


Metro : Censier-Daubenton (N°7)


Mail : galeriekasah@gmail.com


Tel : 07 8536 4497 / 07 82 44 50 58 

*이순영 작가 홈페이지

http://leesoonyoung.free.fr


Tel : 06 50 28 50 30 

 

 

URL
http://www.franceej.com/xe/519972
Date (Last Update)
2021/01/20 23:37:30
Read / Vote
1309 / 0
Trackback
http://www.franceej.com/xe/519972/b02/trackback
프랑스 내 전시,영화 정보 및 취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프랑스 내 전시,영화 정보 및 취재면 사용 방법 2017-10-15 17225
38 주프랑스 한국 문화원 : Dans le cadre de « Musiques et danses au palais » « Artistes au palais » newimage 2021 / 06 / 19  
37 주프랑스 한국 문화원 : Quelques recettes mettant le kimchi à l'honneur image 2021 / 06 / 02 509
» 이순영 사진전 ”Invisible Mirage ou Mirage Invisible” 2021 / 01 / 20 1309
35 프랑스 한국 문화원 : Festival pluridisciplinaire consacré aux relations franco-coréennes image 2021 / 01 / 05 1852
34 GUGGENHEIM BILBAO image 2020 / 12 / 04 1585
33 « 3m²» 전시회에 초대합니다. image 2020 / 09 / 12 1563
32 Invitation 02/09/2020 - Ouverture Rétrospective Gérard Oury imagefile 2020 / 08 / 26 1947
31 CINEMATHEQUE FRANCAISE COMMUNIQUE image 2020 / 07 / 17 2216
30 WOMEN GALLERISTS of Post-War Paris (22 Jul - 26 Sept) image 2020 / 07 / 16 2137
29 Site web en ligne et concours d'écriture. imagefile 2020 / 07 / 06 2157
28 프랑스에 활동 중인 한국인 감독 이관주 감독의 영화 " La Créature 피조물" , 2020 부천국제판타스틱 영화제 단편 부분에 초대되어 경쟁작 부문 후보에 올라 2020 / 06 / 27 2176
27 대한민국 재향군인회 프랑스 지회 2020년 개선 정기총회 개최의 건 2020 / 01 / 20 3155
26 조경원선생님의지도로민화아틀리에를마련 2020 / 01 / 20 2924
25 CROISEMENT imagefile 2019 / 12 / 15 2962
24 INVITATION AVANT-PREMIÈRE CINEMATHEQUE image 2019 / 11 / 26 3491
23 국립 무용단 '잉크 향(묵향)' 공연 imagefile 2019 / 11 / 25 3590
22 « J’AI BESOIN DE TA MAIN » Bangpyo GONG imagefile 2019 / 11 / 24 2990
21 에밀리 김의 렉처콘서트 동거식물 Lecture en son « Le cœur de mes plantes. » imagefile 2019 / 11 / 20 3531
20 La République de Corée, pilier de l’Asie de l’Est : Innovation et questions stratégiques imagefile 2019 / 11 / 19 4228
19 소나무 작가협회전 < 연(緣) : 무형의 너울(onde immatérielle)> imagefile 2019 / 10 / 29 3273
Board Search
1 2
  연락처 | 회사소개 | 광고문의 | 관리자로그인 | Copyright(저작권) | facebook | twitter